‘투깝스’ 김영웅, 능청+생동감…현실연기 100%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투깝스' 방송 캡쳐

/사진=MBC ‘투깝스’ 방송 캡쳐

배우 김영웅이 MBC 월화드라마 ‘투깝스’(극본 변상순, 연출 오현종)에서 생동감 있는 현실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 4, 5일 방송된 ‘투깝스’에서 박형사(김영웅)는 팀 회식에서 열창하며 분위기 메이커로 등극했다.

또 박형사는 동탁(조정석)과 수창(김선호) 때문에 화장실에서 티격태격하는 장면으로 재미를 배가시켰다.

극중 박형사는 불평불만을 자주 내뱉는다. 물론 입으로만 투덜거릴 뿐 언제나 팀원들과 고난과 역경을 함께하는 것은 물론 정의 실현을 위해 몸소 노력하는 정 많고 인간적인 캐릭터다.

이를 연기하는 김영웅은 현실에 있을 법한 캐릭터를 표현하며 현실 연기를 펼쳐 호평을 받고 있다.

김영웅이 출연 중인 ‘투깝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