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강수지, “뽀뽀 퍼포먼스? 난 남자친구 있잖아!” 버럭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강수지가 김광규와의 뽀뽀 퍼포먼스를 제안받자 화를 냈다.

강수지는 5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김광규의 쇼케이스 무대를 꾸며줬다.

함께 쇼케이스를 준비하던 최성국은 김광규에게 “마지막 가사인 ‘내 입술에 파킹(Parking) 해주세요’라는 가사에 맞춰 여성 관객들에게 뽀뽀를 하자”고 제안했다.

이를 들은 초대 가수 금잔디와 강수지는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얌전히 있던 강수지는 정색을 하며 목소리를 높였다.

그럼에도 계속되는 장난에 강수지는 “나는 안되잖아!”라고 버럭 소리를 질렀다. 이어지는 김국진의 웃는 영상과 ‘수지한테는 내가 있단다’라는 자막이 더해져 웃음을 자아냈다.

강수지는 결국 “나는 남자친구가 있어서 안돼”라고 김국진을 언급하며 완강히 거부 의사를 표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