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김정균 “금시초밥” VS 박재홍 “악성미분양”, 아재 개그 대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SBS ‘불타는 청춘’ 방송 화면 캡처

박재홍과 김정균이 SBS ‘불타는 청춘’에서 ‘아재 개그’ 대결을 펼쳤다.

박재홍은 5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 출연했다. 김정균은 박재홍을 발견하자마자 악수를 청하며 “한 번 만나 보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금시초밥입니다”라며 ‘아재 개그’를 날렸고 이를 들은 박재홍은 “악성미분양입니다”라고 자신의 미혼 상태를 밝히며 ‘아재 개그’를 받아쳤다.

김정균은 “막내라는 것이 놀랍다. 내 ‘아재 개그’를 받아치는 것이 충격이 컸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박재홍은 “김정균 씨의 아재 개그를 정말 잘 보고 있다”며 그를 추켜세웠다.

이어 박재홍은 “수줍어한다”는 김국진의 말에 “수줍음 좀 꺼내서 버리고 오겠다”며 또 한 번 ‘아재 개그’를 날렸다. 이를 본 김정균은 “어린데 ‘아재 개그’를 잘 한다. 언어의 연금술사 같다”며 견제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