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과의 달콤살벌한 첫 만남 현장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MBC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 / 사진제공=메이퀸픽처스

MBC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 / 사진제공=메이퀸픽처스

6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극로봇이 아니야’ (극본 김소로(김선미) 이석준, 연출 정대윤)가 유승호와 채수빈의 첫 만남 현장을 공개했다.

로봇이 아니야 ‘인간 알러지로 연애를 해 본 적 없는 남자와 피치 못할 사정으로 로봇 행세를 하는 여자가 만나 펼치는 사랑 이야기다. 유승호는 극중 모든 것을 다 갖춘 완벽남이지만 사람과 접촉하면 알러지 반응을 일으키는 치명적인 단점을 가진김민규역을 맡았다. 채수빈은 열혈 청년 사업가조지아와 세계 최고 수준의 휴머노이드 로봇아지3’ 1 2역 연기를 펼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서 먼저 유승호와 지아와의 첫 만남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유승호는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삼단봉과 가죽 장갑으로 무장한 채 경계심 가득한 눈빛을 보내고 있다. 특히 채수빈을 보고 잔뜩 겁에 질린 채 삼단봉을 손으로 꽉 쥐고 있는 그의 표정은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뿐만 아니라 영화 ‘E.T’ 속 명장면을 재현해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던 유승호와 로봇 채수빈의 첫 만남 역시 눈길을 끈다. 유승호는 앞서 보여줬던 경계심 가득한 모습과는 사뭇 다른 태도를 보인다. 사람과의 접촉을 최대한 피했던 그간의 모습과는 달리 조심스럽게 손가락을 내밀어 첫 인사를 나누고 눈맞춤까지 나누고 있는 것.

이에로봇이 아니야제작진은 “극 중 민규가 인간조지아’, 로봇아지3’와 처음 만나는 장면은 비슷하면서도 다르다두 캐릭터를 대하는 민규의 모습을 비교해보는 것이 드라마의 재미를 더하는 시청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유승호와 채수빈이 출연하는 로봇이 아니야’는 오는 6일 오후 10 MBC에서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