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 ‘2017 김광석 다시부르기’ 공연 확정…그리움 이어간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가수 정동하 / 사진제공=에버모어뮤직

가수 정동하 / 사진제공=에버모어뮤직

가수 정동하가 올해도 고(故) 김광석의 추억을 잇는다. 오는 12 30 수원 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2017 김광석 다시부르기’ 공연을 통해서다.

정동하는 지난해에 이어 또 한번 ‘김광석 다시 부르기’의 무대에 오르며 김광석을 추모했다. 뿐만 아니라 각종 방송과 자신의 콘서트에서도 그의 노래를 부르며 관객들과 김광석에 대한 소중한 추억을 나눴.

특히 정동하는 듀엣곡 작업과 새 미니음반, 전국 투어 콘서트와 뮤지컬 등 바쁜 일정을 소화하면서도 이번 김광석 공연에 참여하기로 했다. 그는 “시간이 지날수록 가사가 지니는 의미를 되새긴. 노래를 부르면서도 그리움이 느껴지는데 모두가 같은 마음일 것 같다” “올해도 함께 모여 선배님을 추억하는 따듯한 무대를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정동하는 다음달부터 서울과 대구 등에서 전국 투어 콘서트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