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이덕화, 제주 바다서 1m 희귀 어류 ‘홍대치’ 낚았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30일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30일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제공=채널A

이덕화가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이하 도시어부)에서 1m에 이르는 희귀어종을 낚았다.

이덕화는 30일 방송되는 ‘도시어부’에서 이경규·마이크로닷과 함께 제주도 모슬포항을 방문해 방어 낚시에 나선다. 이들은 3시간여 동안 소식이 없는 낚싯대를 보며 지친 기색을 내비쳤다.

그러던 중 이덕화의 낚싯대에 몸길이가 1m에 이르는 독특한 생김새의 대형 어류가 모습을 드러냈다. 낚시 경력 도합 100년을 자랑하는 도시어부 멤버들은 신기해하며 고기를 낚았다.

이덕화가 낚은 어류의 정체는 낚시인들 사이에서도 생소한 홍대치. 트럼펫 모양을 닮아 트럼펫 피시라고도 불린다. 열대 열안에 주로 서식하기 때문에 한국에서는 보기 힘든 희귀어종이다.

처음 보는 홍대치의 모습에 신이 난 이경규는 이덕화에게 “형님 트럼펫 좀 불어주세요”라고 장난을 쳤고, 이덕화는 홍대치를 악기 삼아 연주하는 모습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덕화가 낚은 희귀어종 홍대치의 모습은 30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도시어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