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판사판’ 최연소 로스쿨생, 홍승범은 누구?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의 홍승범/제공=콘텐츠와이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의 홍승범/제공=콘텐츠와이

신인 배우 홍승범이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극본 서인, 연출 이광영)에서 천재 해커이자 최연소 로스쿨생 남윤일 역을 맡아 활약 중이다.

남윤일은 지난 29일 방송된 ‘이판사판’에서 장난스러운 면모를 드러냈다. 하지만 오판 연구회 ‘공파산’ 회원들과 사건에 대해 토론을 나눌 때는 적극적이고 진지하게 의견을 제시해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또한 예전부터 팬이었던 아이돌 출신 로스쿨생 진세라(나해령)와 실습을 하게 됐을 때는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쑥스러워 눈을 마주치지도 못하는 와중에, 세라에 대한 정보는 줄줄 읊어 팬심을 드러낸 것.

이처럼 홍승범은 유쾌한 캐릭터로 ‘이판사판’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강아지를 닮은 외모와 남다른 패션 감각 또한 눈길을 끈다.

‘이판사판’으로 드라마에 데뷔한 홍승범은 안정적인 연기력을 통해 준비된 신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홍승범이 출연 중인 ‘이판사판’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 중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