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2017년 반짝반짝 빛난 ‘대세 걸그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구구단 / 사진제공=젤리피쉬

구구단 / 사진제공=젤리피쉬

그룹 구구단이 연말을 빛내는 걸그룹으로 주목받고 있다.

최근 첫 번째 싱글 앨범 ‘Act.3 Chococo Factory(초코코 팩토리)’를 내놓은 구구단이 각종 음악 방송 무대에서 타이틀곡 ‘Chococo(초코코)’로 맹활약 중이다.

여유로운 무대 매너와 멤버 각자의 개성으로 사랑받는 구구단은 특히 출중한 미모 덕분에 ‘미모돌’로도 손꼽힌다. 무대 위에서 화면에 잡히는 멤버들마다 눈에 띄는 외모로 이른바 ‘구멍 없는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는 것.

구구단은 또 연말 각종 시상식에서 수상자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차세대 K팝 스타로도 자리매김하고 있다. 제1회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에서 신한류 퍼포먼스상 수상을 시작으로 2017 Asia Artist Awards(2017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라이징스타상과 제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케이팝 가수상 등을 수상했다.

이제 데뷔 2년차에 접어든 그룹이 각종 뮤직 어워즈에서의 연속 수상을 기록한 것만으로 뜻 깊다는 평이다.

구구단은 현재 타이틀곡 ‘Chococo(초코코)’로 활동 중이며 광고를 비롯해 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