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핀란드 3인방, 설악산 절경에 감탄 “진짜 아름답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핀란드 3인방과 페트리가 설악산국립공원을 방문했다.

오늘(30일) 방송될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핀란드 3인방과 페트리가 단풍이 절정인 설악산으로 향하는 모습이 방영된다.

이날 페트리는 “핀란드에는 높은 산이 없어요”라며 한국의 대표 산을 보여주기 위해 친구들과 함께 설악산으로 향했다. 핀란드 친구 빌레는 “다른 나라의 자연에 관심이 있고 한국도 그래요”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설악산 정상에 도착한 친구들과 페트리는 “정말 공기가 좋다”, “여기 진짜 아름답다”라고 말하며 그림 같은 설악산의 절경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또한 산 정상에서 돌탑을 발견한 친구들은 “이거 미신이지”, “큰 거부터 깔아야 해”라며 돌탑을 쌓고 소원을 빌었다. 특히 페트리는 “너희들이 다시 한국에 놀러오는 게 나의 바람이야”라고 밝히며 친구들에 대한 진한 우정을 드러냈다.

설악산 정상에서 직접 사온 간식을 맛본 페트리와 핀란드 3인방은 “이거 노르웨이 생선 맛이 나는데”, “맛있는 음식 먹는 여행인데”라며 처음 맛보는 음식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30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