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MAMA in JAPAN’, 1만 5000명 운집…아시아 문화 교류의 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2017 MAMA in Japan / 사진=CJ E&M

2017 MAMA in Japan / 사진=CJ E&M

‘2017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MAMA)’가 일본에서의 첫 개최를 성공리에 마무리 했다.

성황리에 종료된 행사답게 30일 ‘2017 MAMA’는 트위터에서 검색어 1위를 차지함은 물론 야후 재팬에서도 검색어 1위를 기록하는 등 일본 네티즌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일본 최대 유력 방송사 후지티비 아침 뉴스에 보도되는 등 MAMA를 향한 일본 언론의 반응도 뜨거웠다.

2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진행된 ‘2017 MAMA in Japan’에는 1만 3000 석의 좌석이 매진됨은 물론, 레드카펫 존과 행사장 부근까지 약 1만 5000여 명이 모여들어 MAMA에 대한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아시아 최대 규모의 음악 시장을 지니고 있는 일본답게 팬들의 참여율 또한 어마어마했다.

‘2017 MAMA in Japan’의 무대는 관객과 아티스트의 교감을 최대치로 끌어올릴 수 있도록 구성됐다. 첫 무대는 보아가 대세 아이돌 세븐틴, 트와이스, 워너원의 황민현과 콜라보 무대를 선보여 큰 환호를 받았다. 또한, 몬스타엑스, 지코, EXO-CBX가 각자의 매력을 발산하는 공연을 펼쳤고 청하, 위키미키, 프리스틴, 프로미스_9, 아이돌학교 1반과 일본 최고의 걸그룹 AKB48이 ‘Pick Me’, ‘헤비 로테이션’, ‘코이스루 포춘쿠키’의 합동무대를 꾸며 한일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세븐틴과 뉴이스트W 역시 한 무대에 올라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2017 MAMA’ 무대에 열기를 더했다.

아시아 최대 음악 시상식인 ‘2017 MAMA’에서는 여자 신인상-프리스틴, 남자 신인상-워너원, 베스트 아시안 스타일 인 재팬-엑소 첸백시, 인스피어드 어치브먼트-아키모토 야스시, 베스트 오브 넥스트-청하,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 그룹-트와이스, 베스트 콘서트 퍼포머-몬스타엑스, 디스커버리 오브 더 이어-뉴이스트W, Mwave 글로버벌 팬스 초이스-엑소, 남자가수상-지코,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 그룹-세븐틴 등이 수상을 했으며, 올해의 노래상은 트와이스가 수상을 해 “아직 갈 길도 멀고 해야 할 것도 많은데 이렇게 많은 사랑 주시고 멋진 상주셔서 정말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 더 밝고 힘이 될 수 있는 무대를 보여드리겠습니다”라는 소감을 남겼다.

이날 취재를 위해 AP, 후지티비, 스카파, 시사통신, 주간아사히, 코단샤, 하루하나 등의 일본 유력 매체가 현장을 찾았고 ‘2017 MAMA’가 언어와 문화의 차이를 넘어선 ‘공존’의 무대가 되었음에 대한 호평을 남겼다.

‘2017 MAMA’는 12월 1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2017 MAMA in Hong Kong’을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