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안나 카레니나’ 러시아팀과 특별 공연..환호+박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러시아팀이 공연하는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무대에 오른 배우 옥주현(왼쪽) / 사진제공=쇼온컴퍼니

러시아팀이 공연하는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무대에 오른 배우 옥주현(왼쪽) / 사진제공=쇼온컴퍼니

배우 옥주현이 지난 19일 러시아 모스크바 오페레타 씨어터에서 공연 중인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의 커튼콜에 올라 환호를 받았다.

내년 한국에서 공연을 준비하는 ‘안나 카레니나'(연출 알리나 체비크)의 제작사 마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30일 모스크바에서 공연하는 옥주현의 모습을 공개했다. 그는 커튼콜에서 극중 브론스키 역을 맡은 세르게이 리와 듀엣곡 ‘이프 유어 낫 위드 미(If you’re not with me)’를 열창했다.

깨끗한 음색과 우아한 자태로 관객들의 감탄을 자아냈다고 한다. ‘안나 카레니나’의 주인공을 맡은 만큼 한국어와 러시아어 모두 소화해 관객과 배우들의 박수를 받았다.

옥주현은 러시아에서 ‘안나 카레니나’를 관람한 뒤 “무대 미학을 비롯해 무용수들의 춤도 훌륭하다. 균형이 완벽한 작품”이라며 “배우로서 안나 역으로 무대에 오를 수 있어 기쁘다”고 밝혔다.

‘안나 카레니나’는 러시아 작가 톨스토이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안나라는 한 여인의 이야기를 소재로 다양한 인간성을 조명한다. 옥주현 외에도 정선아·이지훈·민우혁·서범석·최수형·기세중·이지혜·강지혜·지혜근·이창용·박송권·박유겸 등이 출연한다.

오는 1월 10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