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신곡 ‘뜨거운 감자’ 포스터 공개…12월 7일 컴백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밴드 엔플라잉의 신곡 ‘뜨거운 감자’ 포스터/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엔플라잉의 신곡 ‘뜨거운 감자’ 포스터/제공=FNC엔터테인먼트

오는 12월 7일 컴백을 앞둔 밴드 엔플라잉이 신곡 ‘뜨거운 감자’의 포스터를 공개했다.

엔플라잉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9일 오후 8시 온라인을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더 핫티스트 : 엔플라잉(THE HOTTEST : N.Flying)’의 타이틀곡 포스터를 공개했다.

전통 한옥을 배경으로 촬영한 포스터에는 복고 스타일로 차려입은 엔플라잉 멤버들이 서 있다. 옛날 학생잡지를 떠올리게 하는 빨간 글씨로 신곡의 제목 ‘뜨거운 감자’가 적혀있다.

엔플라잉의 컴백은 8월 보컬 유회승이 합류하며 활동한 ‘진짜가 나타났다’ 이후 약 4개월 만이다. 새 앨범에는 ‘더 핫티스트(THE HOTTEST)’라는 앨범명처럼 ‘세상에서 가장 뜨거운 밴드’를 꿈꾸는 엔플라잉의 이야기를 담았다.

타이틀곡 ‘뜨거운 감자’는 언젠가 뜨거운 화제의 중심에 서겠다는 엔플라잉의 포부를 경쾌하게 풀어낸 곡이다. 엔플라잉은 5인조 체제로 변화를 준 후 펑키한 사운드와 재치 있는 무대를 선보여왔다. ‘뜨거운 감자’ 무대에서도 유쾌한 에너지를 이어갈 전망이다.

엔플라잉은 30일 오후 8시 티저 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의 재킷 이미지를 공개할 예정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