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재발굴단’ 강성진 “연예인 가족, 한 사람 잘못하면 가족 전체 욕 먹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영재발굴단' 강성진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영재발굴단’ 강성진 / 사진=방송화면 캡처

배우 강성진이 SBS ‘영재발굴단’에서 연예인 가족의 어려움을 토로했다.

강성진은 29일 방송된 ‘영재발굴단’에서 연예인이 된 과정을 털어놨다. 그는 “가족 대부분이 연예인”이라며 “평소에도 명절에도 모이면 작품에 대한 얘기를 많이 하고 서로 조언도 해준다. 이해할 수 있는 부분이 많다”고 털어놨다.

이어 강성진은 “다만 한 사람이 잘못하면 전체가 욕을 먹는다. 그게 좀 단점”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강성진의 아내 이현경은 걸그룹 출신 탤런트다. 그의 누나 부부와 조카 또한 배우로 알려졌다. 또 처형의 남편은 뮤지컬 배우 민영기이며, 매형의 친동생은 강우석 감독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