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감빵생활’ 강승윤, 사투리 연기로 첫 등장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 사진=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속 강승윤이 첫 등장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는 구치소에서 교도소 생활을 하게 된 김제혁(박해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제혁과 함께 방을 쓰는 사람은 방장 장기수(최무성)과 장발장(강승윤), 카이스트(박호산).

이들은 팽부장(정웅인)도 장발장은 사투리를 쓰면서 제혁을 “하루만 조용히 살 수 없냐” “문제 좀 일으키지 말라”며 경고할 정도로 말썽을 피는 집단이었다.

이중 장발장은 사투리로 제혁을 ‘김선수’라고 부르며 친근하게 대했다. 이어 제혁을 뺀 나머지 사람들은 은밀한 계획을 세웠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