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송창의, 강세정 가족과 마주…차가운 태도 일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쳐

KBS2 일일드라마 ‘내 남자의 비밀’(극본 김연신 허인무, 연출 진형욱) 송창의가 박정아와 함께 강세정네 가족과 마주했다.

29일 방송된 ‘내 남자의 비밀’에서는 한지섭(송창의)이 진해림(박정아)과 함께 모진자(황영희)의 식당에 향했다.

강재욱인 척 하는 한지섭은 “제 사과를 받고 싶다고요. 이유야 어찌됐든 이물질 사고로 시끄럽게 한 점 사과드립니다. 그리고 기서라 씨가 제안한 최종후보 시식평가 공정하게 진행하겠습니다. 제 이름을 걸고 말씀드리죠”라고 차갑게 말을 꺼냈다.

이에 모진자는 “세상에 어쩌면 저렇게 똑같을 수 있대. 구미홍(이상숙) 너 쌍둥이 낳은 거 아니야?”라고 물었다.

구미홍은 “우리 지섭이랑 분위기부터 다르잖아.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명품 티가 흐르는데”라고 말했고 기차라(김채은)는 “내가 보기에는 완전 똑같구만”이라며 의심했다.

모진자는 “내 눈으로 직접 보니까 가슴이 뛰는데 네 맘은 오죽하겠냐”라며 기서라의 손을 잡았고 그러면서 한지섭에게 “차 한 잔 하고 가요”라고 말했다.

이에 한지섭은 “전 아무데서나 차 안 마십니다”라고 모질게 말했다. 이후 기라성(정한용)과 한해솔(권예은)이 식당으로 들어왔고 두 사람은 “한 서방, 아빠”라며 자신들도 모르게 말을 꺼냈다.

한해솔은 기서라에게 “엄마, 아빠 아니지? 아저씨지?”라고 물었고 기서라는 “해솔아. 아빠 아니라 아저씨야”라고 답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