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조이 “잘 될때 노 저어야해, 지금이 그 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그룹 레드벨벳 조이가 “잘 될 때 노를 저어야한다”고 말하며 활동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29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다.

이날 MC 정형돈과 데프콘은 레드벨벳에게 “저번에는 ‘빨간 맛’으로 활동하더니 오늘은 ‘피카부’라는 곡을 들고 나왔다”며 “너무 ‘열일’하는 거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슬기는 “어쩌다보니 이번 년도에는 활동을 많이 하게 됐다”며 웃었다.

이를 듣던 조이는 “잘 될 때 노를 저어야 한다고 들었다”면서 “지금이 그 때”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조이의 대답을 들은 MC들은 “이수만 회장님이 아주 좋아하시겠다”며 웃어보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