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깝스’ 배민정, 안방극장 사로잡은 당돌한 신예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투깝스' 방송 캡쳐

/사진=MBC ‘투깝스’ 방송 캡쳐

신인배우 배민정이 당돌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배민정은 지난 27, 28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투깝스’에서 지안(혜리)과 신경전을 벌이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배민정은 뉴스 기자로 분해 생방송을 진행했다. 그 과정에서 지안과 취재 아이템을 두고 목소리를 높이게 됐다.

날카롭게 말을 쏘아붙이고 서로의 속을 확 긁으며 앙숙관계를 형성할수록 긴장감은 더욱 고조됐다. 배민정은 매서운 표정과 당당한 말투하며, 도도해 보이는 듯싶지만 실상은 실력파
지안 앞에서 약해질 수밖에 없는 캐릭터를 제대로 살려냈다.

배민정이 출연하는 ‘투깝스’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