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방 안내서’ 혜민스님, 생애 첫 경비행기 탑승기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내 방 안내서'

사진=SBS ‘내 방 안내서’

SBS ‘내 방 안내서’에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으로 홈스왑 여행을 떠난 혜민스님이 경비행기에 도전했다.

혜민스님은 재지(ZAZI) 멤버의 남자 친구인 기어트와 함께 그의 부모님 집에 방문했다. 혜민스님은 방문한 곳이 1722년에 지어진 집이라는 사실에 놀라며 집안과 정원을 구경했다.

이어 혜민스님은 기어트의 아버지 권유로 생애 첫 경비행기 탑승에 도전하게 되었다. 혜민스님은 한국에서는 물론 네덜란드에서도 흔히 경험할 수 없는 경비행기 탑승에 앞서 계속해서 ‘사실 너무 무섭다’ 며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고소공포증을 이겨낸 혜민스님의 경비행기 탑승기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어트 가족들과 식사를 한 혜민스님은 “네덜란드 사람들이 왜 행복한지 알 수 있었다. 부모님께 잘 못하는 것 같다”며 자신의 부모님 생각에 눈시울을 붉혔다.

‘내 방 안내서’는 2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