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형, BBS 라디오 ‘밤의 창가에서’에서 DJ 데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지형 / 사진제공=해피로봇레코드

이지형 / 사진제공=해피로봇레코드

오는 12월 4일 BBS 라디오가 개편을 통해 새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그동안 자신만의 감성을 담은 곡들과 브랜드 공연으로 확고한 영역을 구축해온 싱어송라이터 이지형이 BBS라디오 ‘밤의 창가에서’ DJ로 데뷔한다.

평일 밤 10시부터 자정까지 두 시간 동안 방송되는 BBS 라디오 ‘밤의 창가에서’는 지난 90년대 BBS라디오의 간판 심야 프로그램이었다. 가수 김광석이 2년여간 DJ를 맡으면서 더욱 인기를 모은 프로그램이기도 하다.

다시 돌아온 ‘밤의 창가에서’의 새로운 DJ 이지형은 다년간 쌓아 인정받은 라디오 입담을 발판 삼아 데뷔 이후 처음으로 음악프로그램 진행을 맡게 됐다. ‘밤의 창가에서’는 이지형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지형은 토이의 객원보컬로 활동했으며 ‘뜨거운 안녕’으로 이름을 알린 후 지금까지도 자신만의 감성을 담은 ‘산책’, ‘봄의 기적’, ‘DUET’ 등 여러 음악들을 꾸준히 발표하고 있는 가수다.

BBS ‘밤의 창가에서’는 이지형만의 독특한 감성을 만날 수 있는 시간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또한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춘들의 솔직 담백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코너들이 꾸며진다. 세상의 모든 직업을 만날 수 있는 ‘세모작’, 국내 실력파 가수들이 출연하는 ‘밤하늘의 별빛 데이트’, DJ 이지형의 음악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이지형의 버스킹’ 등 다양한 코너들을 선보인다. ‘밤의 창가에서’는 깊은 밤, 지친 영혼을 치유하는 힐링 음악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자신만의 정체성을 담은 브랜드 공연으로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한 가수 이지형이 자랑하는 음악극 ‘THE HOME : Christmas’(더 홈 크리스마스)가 오는 12월 7일부터 12월 31일까지 약 한 달간 대학로 공간 아울에서 펼쳐진다. 연극과 콘서트를 합친 음악극 형태로 진행되는 본 공연은 현실과 이상 그 사이에서 오랜 시간을 보내버린 극 중 인물 ‘지형’과 그 주변 음악동료들 사이에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블랙코미디 드라마이다. 음악극 ‘더 홈’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이지형 공식 홈페이지(thehome-page.com)와 민트페이퍼(mintpaper.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진행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