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버스터즈, 데뷔하자마자 K팝 신인상 수상…이례적 행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버스터즈 / 사진제공=JTG엔터테인먼트

버스터즈 / 사진제공=JTG엔터테인먼트

신인 걸그룹 버스터즈(Busters)가 제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지난 28일 서울 여의도 63빌딩 2층 컨벤션홀에서 제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버스터즈는 SBS MTV ‘더쇼’에서 데뷔 무대를 가진 후, 제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에서 K팝 부문 신인상의 영광을 안았다.

버스터즈는 몬스터그램에서 제작 중인 장편 TV시리즈 ‘아이돌 레인저 파워버스터즈’로 한류 콘텐츠 전파에 기여하고 있고 데뷔 전부터 대학축제 및 국제 NVR포럼에서 활동한 영향력을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27일 데뷔곡 ‘내꿈꿔’로 가요계에 출격한 버스터즈는 중학교 1학년생부터 고등학교 1학년생까지의 학생들로 이루어진 ‘최연소 아이돌 그룹’이다. 앞으로 ‘내꿈꿔’로 음악방송과 더불어 다양한 활동을 계획 중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