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킹콩 by 스타쉽과 재계약 ‘의리 지켰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킹콩 by 스타쉽

/사진=킹콩 by 스타쉽

배우 이동욱이 현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과 재계약을 맺으며 다시 한 번 의리를 보여줬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29일 배우 이동욱과의 재계약 소식을 전했다.

이는 2014년 재계약을 체결한 것에 이어 두 번째 재계약인 것으로 서로간의 더욱 두터워진 믿음과 신뢰가 바탕이 되어 향후 행보를 함께 하기로 했다.

킹콩 by 스타쉽의 이진성 대표는 “이동욱은 짧지 않은 시간 동안 배우로서 연예계 생활을 하면서도 언제나 주변 사람들을 따뜻하게 잘 챙기고 의리가 넘치며, 배우로서의 뜨거운 열정과 진정성을 간직하고 있는 훌륭한 아티스트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동욱과 계속해서 인연을 이어가게 되어 무척 기쁘다. 그동안 서로에게 보여줬던 믿음과 신뢰에 책임감을 가지고 매니지먼트를 넘어선 든든한 동반자로서 향후 행보를 함께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동욱은 최근 tvN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 종영 이후 서울을 포함해 아시아 투어를 마쳤다.

이동욱과 재계약을 체결한 스타쉽 엔터테인먼트에는 가수 케이윌, 소유, 보이프렌드, 정기고, 매드클라운, 주영, 브라더수, 유승우, 몬스타엑스, 우주소녀, 샵건 등이 소속되어 있고, 배우 김범, 김지원, 김다솜, 박희순, 유연석, 이광수, 이미연, 이동욱, 조윤희, 강은아, 박민우, 오아연, 오혜원, 윤진이, 이엘리야, 임주은, 장정연, 정동현, 조윤우, 지일주, 최원명, 최희진 등이 소속되어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