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팩트 이상, 드라마 ‘4가지 하우스’ 캐스팅… 훈남 셰프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임팩트 이상 / 사진제공=스타제국

임팩트 이상 / 사진제공=스타제국

보이그룹 임팩트의 이상이 MBC 에브리원 4부작 드라마 ‘4가지 하우스’에 합류한다.

소속사 스타제국은 29일 “보이그룹 임팩트의 이상이 MBC 에브리원 4부작 드라마 ‘4가지 하우스’에 한승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웹드라마 ‘4가지 하우스’는 혼자 있는 것이 익숙해진 현대사회의 사람들이 특별한 셰어하우스에 모여 살며 서로의 감정을 공유하고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이상은 레이디스코드 주니가 연기하는 여주인공 나윤의 든든한 조력자 한승을 연기한다. 나윤이 일하는 가게의 사장님이자 청년 셰프로, 누구보다 나윤을 생각하고 응원하는 역할이다.

이로써 이상은 2018년 1월 방영되는 SBS Plus ‘애간장’에 이어 드라마 ‘4가지 하우스’까지 연이어 캐스팅되며 연기돌로 활약을 예고했다. 무대 위에서와는 또 다른 새로운 매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4가지 하우스’는 100% 사전제작 드라마로, 내년 1월에 MBC 에브리원을 통해 방영된다. 이후 모바일 드라마 버전으로 BSP TV채널 및 전 세계로 방송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