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빨간사춘기X멜로망스, ‘MMA’서 합동 무대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2017 멜론뮤직어워드 2차 라인업

/사진=2017 멜론뮤직어워드 2차 라인업

/사진=카카오미니와 함께하는 2017 멜론뮤직어워드 공식포스터

/사진=카카오미니와 함께하는 2017 멜론뮤직어워드 공식포스터

‘2017 멜론뮤직어워드(MMA)’ 2차 라인업이 공개됐다.

29일 공개된 아티스트는 멜로망스(Melomance), 볼빨간사춘기, 여자친구(GFRIEND), 제이비제이(JBJ), 홍진영(Hong jinyoung) 등이다. ‘멜론뮤직어워드’는 라인업 공개와 함께 첫 번째 스페셜 무대와 아티스트별 무대 콘셉트도 소개했다.

먼저 ‘고막 연인’이라는 별명을 얻은 멜로망스와 볼빨간사춘기가 감성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인다.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는 두 팀은 소소한 사랑의 장면들을 ‘스토리 in 뮤직’이라는 테마로 선보일 예정이다.

여자친구는 ‘청춘 로맨스 영화’를 연상시키는 발랄한 음악에 클래식한 리듬감을 더한 무대를 꾸밀 예정이며, 대중의 사랑으로 희망을 실현한 소년들 JBJ는 소망을 뜻하는 ‘달’을 매개체로 몽환적 스토리를 퍼포먼스로 표현한다.

트로트가수 홍진영은 트로트 음악에 여러 장르를 어울러 실험적이고 도전적인 ‘크로스오버’공연을 선사할 계획이다.

이들 외에도 TOP10 가운데 레드벨벳(Red Velvet), 방탄소년단(BTS), 볼빨간사춘기, 아이유(IU), 엑소(EXO), 워너원(Wanna One), 위너(WINNER), 트와이스(TWICE), 헤이즈(Heize) 등이 출연을 확정해 최종 라인업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멜론 관계자는 “음악을 사랑하는 최고의 아티스트들과 팬들이 같은 시간과 공간에서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역대급 축제를 선사하겠다”고 약속했다.

‘카카오미니와 함께하는 2017 멜론뮤직어워드’는 12월 2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개최된다. 멜론(앱, 웹사이트) 및 MBC뮤직, MBC에브리원, MBC드라마, 다음, 카카오TV, 1theK(원더케이), JOOX, MUSIC ON! TV, MyMusic을 통해 전 세계 곳곳에 생중계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