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20주년’ 자우림, 12월 5일 컴백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자우림 로고 / 사진제공=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

자우림 로고 / 사진제공=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

밴드 자우림이 12월 5일 컴백을 새 음반을 내놓는다.

자우림의 소속사 인터파크 엔터테인먼트는 29일 오전 공식 소셜 채널을 통해 자우림의 20주년 기념 로고를 게재하며 자우림이 12월 5일 컴백한다고 밝혔다. 2013년 9집 ‘굿바이 그리프(Goodbye, grief.) 발매 이후 4년 만이다.

공개된 이미지는 자우림의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만든 로고다. 이미지 하단에 ‘2017. 12. 05’ 라는 일자가 적혀있어 눈길을 끈다.

새롭게 선보인 자우림의 로고는 검지로 X자를 표시하는 듯한 모양을 하고 있는데 이는 연말 콘서트 ‘XX’를 떠오르게 한다. 또 기존 로고에서 손가락으로 하트를 그려낸 아트워크가 X자로 바뀌면서 스무 살을 맞이한 자우림이 선사할 새로운 변화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자우림은 올해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지난 8월 콘서트 ‘자우림, 20’을 열고 그동안 변함없는 사랑을 보내준 팬들과 함께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여름 콘서트에 이어 연말 컴백을 확정하고 ‘2017 자우림 연말 콘서트 [XX]’까지 개최하며 20주년을 화려하게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1997년 영화 ‘꽃을 든 남자’에 삽입된 ‘Hey Hey Hey(헤이 헤이 헤이)’로 이름을 알린 자우림은 같은 해 1집 ‘퍼플 하트(Purple Heart)’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이후 자우림은 히트곡 ‘매직 카펫 라이드’, ‘미안해 널 미워해’, ‘샤이닝’, ‘일탈’, ‘하하하쏭’ 등을 발표하고 대중적으로 큰 인기를 얻으며 국내 최정상급 밴드로 자리매김했다.

자우림은 5일 새 음반을 내놓은 뒤 ‘2017 자우림 연말 콘서트 [XX]’를 통해 팬들을 만난다. 서울 공연은 오는 12월 22일부터 24일까지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부산 공연은 31일 KBS 부산홀에서 열린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