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배우 군단’ 김예원·신은수, tvN 단막극 점령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김예원(왼쪽)과 신은수/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예원(왼쪽)과 신은수/제공=JYP엔터테인먼트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김예원과 신은수가 tvN ‘드라마 스테이지’에 캐스팅됐다.

‘드라마 스테이지’는 신인 작가들의 ‘데뷔 무대’라는 이름을 담은 tvN 단막극의 이름이다. CJ E&M의 신인 스토리텔러 지원 사업인 오펜(O’PEN)의 ‘드라마 스토리텔러 단막극 공모전’에서 선정된 10개 작품들로 구성됐다.

김예원은 ‘박 대리의 은밀한 사생활’에, 신은수는 ‘문집’에 주인공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박대리의 은밀한 사생활’은 낮에는 평범한 회사원이지만 밤에는 인터넷 로맨스 소설 작가로 변신하는 건설회사 대리의 이야기를 그린 코믹 성장 멜로 드라마다. 김예원은 인터넷 소설 전문 출판사의 편집팀장 최보민 역을 맡았다. 김예원은 tvN 토일드라마 ‘변현의 사랑’에서 하연희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어 관심이 모인다.

신은수가 출연할 ‘문집’은 어른이 된 여성이 학창시절 문집을 우연히 받으며 열입곱 살의 기억을 떠올리는 이야기다. 신은수는 서울에서 시골 마을 외갓집에 내려온 신소이로 분해 도도하고 까칠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신소이는 독설로 주변 사람들을 놀라게 하지만 실제로는 마음의 상처로 힘들어하는 여린 캐릭터다. 영화 ‘가려진 시간’과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에 출연한 바 있는 신은수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신은수는 현재 김지운 감독의 신작 ‘인랑’에서 빨간모자소녀 역을 맡아 촬영에 매진 중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