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김광규, 가수 도전…‘사랑의 파킹맨’ 탄생 과정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배우 김광규의 트로트 앨범 ‘사랑의 파킹맨’은 어떻게 탄생하게 됐을까?

28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광규의 가수 도전기를 공개했다.

김광규는 새로운 친구로 합류한 김준선이 작곡가뿐만 아니라 여러 가수들을 발탁했다는 사실을 듣고 “나도 어떻게 안되겠냐”며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이어 김광규는 최성국과 ‘계약’을 맺어 자신의 매니저로 뽑았다. 그의 매니저가 된 최성국은 김준선에게 “곡이 언제 나오는거냐, 빨리 곡을 써야 한다”며 재촉했다.

김준선은 “힘들다”면서도 “김광규의 글을 읽고 영감이 떠올라서 작곡했다”며 자신의 작업 현장을 공개했다. 그가 만들어낸 곡은 바로 ‘사랑의 파킹맨’으로, 김광규는 이를 통해 가수로서 2막을 열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