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뜬’ 비 “딸 이름, 우월하다는 뜻이다..비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가수 비가 “딸의 이름에는 ‘우월하다’는 뜻이 담겼다”고 말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뜬다’에서다.

이비는 대만 패키지 여행에 손님으로 합류해 다른 출연자들의 환호를 얻었다.

비는 “‘뭉쳐야 뜬다’의 애청자다. 새 음반이 나오지만, 홍보와 상관없이 나오고 싶었다”고 밝혔다.

김용만은 “딸의 이름이 궁금하다”고 물었고, 비는 “뜻을 알려주면 다 알 것”이라면서도 “‘우월하다’는 뜻이 담겼다”고 털어놨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