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뭉쳐야 뜬다’ 비 “딸은 쌍꺼풀 있어, 참 다행”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 사진=JTBC ‘뭉쳐야 뜬다’ 방송화면

가수 비가 JTBC ‘뭉쳐야 뜬다’에 나타났다.

28일 오후 방송된 ‘뭉쳐야 뜬다’에는 비가 게스트로 등장해 다른 출연자들의 환호를 받았다.

출연자들은 “일단 결혼이랑 딸을 얻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용만은 바로 “궁금한 게 많다”며 “딸은 누굴 닮았느냐”고 물었다.

이를 들은 비는 잠시 당황했지만 “딸은 ‘일단’ 쌍꺼풀이 있다”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