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문의 일승’ 윤균상, 감옥으로 무사 복귀 ‘성공’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SBS '의문의 일승' 방송화면

/ 사진=SBS ‘의문의 일승’ 방송화면

SBS ‘의문의 일승’에서 윤균상이 감옥으로 무사히 복귀했다.

28일 방송된 ‘의문의 일승’에서는 김종삼(윤균상)이 탈옥을 감행했다. 친형제나 다름없는 교도소 동지 딱지(전성우)의 여동생을 구하기 위해 나섰던 것.

종삼은 딱지에게 “걱정하지마. 점호 시간까지는 꼭 돌아올거야”라고 약속했다. 하지만 9시가 되도 그는 돌아오지 않았다. 교도관들 역시 “김종삼이 없어졌다”며 당황했다.

하지만 이윽고 종삼은 징벌방 천장에서 모습을 드러냈다. “너 뭐하는 짓이야?”라는 교도관의 물음에 종삼은 “미션 임파서블! 놀랐죠?”라며 상황을 무마하려 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