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이별’ 김영옥, 두 번의 출연이 갖는 의미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김영옥 / 사진제공=tvN

배우 김영옥 / 사진제공=tvN

배우 김영옥이 tvN 토일드라마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극본 노희경, 연출 홍종찬) 번의 인연을 이어간다.

김영옥은 21년만에 리메이크되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 이하‘아름다운 이별’)에서 ‘치매 걸린 시어머니’ 역할을 맡아 1996년에 이어 동일 인물을 연기한다.

출연 배우 유일하게 원작과 리메이크작에 같은 인물로 등장하며 원작의 강력했던혹은 원작보다 더욱 깊어진 감동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원작에 이어 리메이크작까지 직접 집필을 맡은 노희경 작가가 첫방을 앞둔 인터뷰에서 “배우 김영옥은 내게 영광이다”라 했을 만큼 김영옥의 존재가 갖는 의미가 크다. 김영옥의 존재가 2017 ‘아름다운 이별 어떤 힘을 실어줄 것인지 주목된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가족을 위해 평생을 희생해 중년 부인이 말기 진단을 받고가족들과 이별을 준비하는 내용을 그린 드라마다. 오는 12 9 오후 9 방송을 내보낸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