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P,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신인 걸그룹상’ 수상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걸그룹 P.O.P/ 사진제공=DW엔터

걸그룹 P.O.P/ 사진제공=DWM 엔터테인먼트

5인조 걸그룹 P.O.P(피오피)가 2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빌딩 2층 컨벤션홀에서 열린 제25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K팝 부문 신인 걸그룹상을 받았다.

P.O.P는 ‘팝 음악의 수수께끼를 풀기 위해 모인 탐정단’이라는 뜻을 담고 있는 팀으로, 올해 데뷔한 신인 아이돌 그룹 가운데 가장 큰 화제성을 뿌리며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 등을 인정 받았다.

DWM엔터테인먼트 소속인 P.O.P는 올해 마마무, 베이식, 양파 등이 소속된 RBW에서 트레이닝, 프로듀싱 등 제작 전반을 맡은 실력파 신예 걸그룹으로 주목 받았다.

김동욱 DWM엔터테인먼트 대표는 “공식적으로 활동은 마무리됐지만 데뷔 첫 해 K팝 신인상이라는 큰 영예를 얻게 돼 기쁘다”며 “P.O.P는 음악이라는 문화상품을 제공하는 것 뿐만 아니라 팬들과 소통하며 새로운 콘텐츠를 함께 만들어가는 것이 차별화된 특색인 만큼, 내년 초 새로운 모습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마련해 찾아뵐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 조직위원회가 주최하는 이 행사는 영화 , 드라마, 가요, K팝, 뮤지컬 , 연극, 모델 등 국내 연예계 종사자들은 물론 문화·연예 산업계 관계자와 미국, 중국, 일본 등 해외 아티스트에 이르기까지 한 해 동안의 공적을 심사해 시상하는 국내 최대 종합예술 시상식의 하나다.

가수 윤종신과 에이프릴, 모모랜드, 한동근 등이 K-POP 가수상을 수상했고, 아이돌 그룹 더이스트라이트, P·O·P(피오피) 등이 K-POP 신인상을 받았다. 예능 부문에서는 박수홍·서장훈이 남자 최우수상을, 개그우먼 김신영이 여자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은 매년 연예 관련 협회와 단체 및 언론계, 업계 대표, 교수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가요, K팝, 뮤지컬, 드라마, 예능, 영화, 문화공로 등 7개 분야 40개 부문에서 수상자를 선정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