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한은정 “김구라 다음으로 동거하고 싶은 사람? 이경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MBC ‘발칙한 동거-빈방 있음’에서 김구라와의 동거로 큰 화제를 모았던 한은정이 다음 동거 희망 상대로 이경규를 꼽았다.

오늘(28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 ‘시강남녀! 비너스와 셔라클레스’ 특집에서는 조각 같은 몸매와 당당함으로 레드카펫을 압도한 시선강탈 남녀 스타, 한은정, 고은아, 오인혜, 설인아, 그리고 몬스타엑스의 셔누가 출연한다.

이날 물오른 예능감으로 예능을 종횡무진 하고 있는 한은정에게 MC가 “김구라 다음으로 동거하고 싶은 사람?“이라는 질문을 하자 선뜻 이경규를 꼽아 주변을 놀라게 했다. 한은정은 “최근 한 방송에서 만난 이경규의 츤데레 매력에 반했다”라며 “츤데레가 매력 있다는 것을 전 동거남인 김구라를 통해 느꼈다”고 밝혔다.

이날 한은정은 최근 악플 때문에 고민이라며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댓글의 내용은 ‘개그맨 양상국을 닮았다’는 것. 며칠 후 다른 기사에도 ‘또 나오셨네, 양상국 씨’라는 댓글이 달리며 심지어 연관검색어에까지 올랐다고 밝혀 주변 사람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 한은정은 “양상국을 실제로 보고 싶다”며 “나랑 닮았나 안 닮았나 보고 싶다”고 말했. 이에 MC 김숙은 “약간 닮은 거 같지 않냐?”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비디오스타’는 28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