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채수빈·서동원, 남매 사진 공개…”호흡 척척”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의 채수빈과 서동원 스틸사진/제공=MBC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의 채수빈과 서동원 스틸사진/제공=MBC

MBC 새 수목드라마 ‘로봇이 아니야'(극본 김선미·이석준, 연출 정대윤) 측이 극중 남매로 나오는 배우 채수빈과 서동원의 예고 사진을 공개했다.

채수빈은 오는 12월 6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로봇이 아니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휴머노이드 로봇 아지3와 열혈 청년 사업가 조지아로 분해 1인 2역에 도전한다. 로봇 행세를 하게 된 지아는 언제나 긍정적인 마음과 사랑스러운 성격을 지닌 캐릭터다.

서동원은 지아의 친오빠이자 든든한 정신적 지주인 조진배 역을 맡았다. 명석한 두뇌로 명문 로스쿨을 졸업한 진배는 지아와 티격태격하며 앙숙 남매 연기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계단의 난간을 사이에 두고 서로 마주보고 있다. 말하지 않아도 알 수 있다는 듯 눈빛을 주고받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끈끈한 가족애가 느껴진다.

채수빈과 서동원은 ‘로봇이 아니야’를 통해 처음 연기 호흡을 맞추지만 남다른 호흡을 보여주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촬영이 끝나면 서로를 배려하고 살뜰히 챙기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는 게 제작진의 귀띔이다.

채수빈과 서동원이 출연하는 ‘로봇이 아니야’는 인간 알레르기로 인해 연애를 해본 적 없는 김민규(유승호)와 피치 못할 사정으로 로봇 행세를 하게 된 지아(채수빈)가 만나 펼치는 사랑 이야기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