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명훈, 7년 만에 ‘라디오스타’ 출연, 트와이스 앞에서 ‘샤샤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라디오스타' 천명훈/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천명훈/ 사진제공=MBC

그룹 NRG 천명훈이 트와이스 앞에서 ‘샤샤샤(수줍다는 의미의 유행어)’했던 순간을 공개했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밖으로 나가버리고~’ 특집으로 홍수아, 김용만, 김경민, 천명훈이 게스트로 참여했으며 은지원이 스페셜 MC로 나섰다.

‘데뷔 20년차 아이돌’ NRG 멤버 천명훈은 7년 만에 ‘라디오스타’를 찾았다. 13년 만에 NRG로 컴백을 알린 그는 음악방송에서 만난 트와이스에 대해 언급했다.

천명훈은 “트와이스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싶었는데 못했다”며 하이파이브를 성공한 멤버 노유민에게 부러움을 표출했고, 하이파이브를 하지 못했던 결정적인 이유까지 공개해 궁금증을 더했다.

또 천명훈은 자전거를 타며 체력을 길렀다고 밝히는 등 ‘자전거’ 사랑을 드러내는가 하면, 전매특허인 디스코 댄스 무대까지 보여주며 오랜만에 예능감을 발휘했다.

NRG로 야심차게 돌아온 천명훈의 근황은 2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