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글러스’, 핑크빛 로맨스 기류 물씬… ‘포스터 3종’ 세트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KBS2' 저글러스' 포스터/사진제공=스토리티비

KBS2′ 저글러스’ 포스터/사진제공=스토리티비

KBS2 새 월화드라마 ‘저글러스:비서들’이 ‘핑크빛 오피스 로맨스’ 기류가 물씬 풍기는 ‘포스터 3종’ 세트를 전격 공개했다.

오는 12월 4일 처음 방송 될 ‘저글러스:비서들’(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은 신이 내린 처세술과 친화력으로 프로서포터 인생을 살아온 여자와 타인의 관심과 관계를 전면 거부하는 철벽형 남자가 비서와 보스로 만나 펼치는 관계역전 로맨스. 백진희-최다니엘-강혜정-이원근 등이 ‘케미 최강 라인업’을 결성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와 관련 백진희-최다니엘이 비서와 보스의 관계를 뚜렷하게 드러낸 극과 극 ‘2인 메인 포스터’와 백진희-최다니엘-강혜정-이원근이 각 캐릭터의 개성을 살린 ‘4인 포스터’, 그리고 차주영, 정혜인 등 ‘저글러스 2인방’이 합류한 ‘6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가장 먼저 백진희-최다니엘의 ‘2인 메인포스터’에서는 두발 자전거 위에 나란히 앉은 채 극명한 대비를 보이는 열혈 비서와 차도남 보스의 관계가 표현됐다. 백진희는 최다니엘을 바라보며 손쉽게 양 손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저글링 신공을 발휘하고 있는 반면 최다니엘은 백진희와 등을 진 채 신문을 펼쳐 들고 있는 상태. 더욱이 양쪽 손잡이가 있는 외발 자전거를 함께 나눠 타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엎치락뒤치락 하는 관계역전을 암시하고 있다.

이어 백진희-최다니엘-강혜정-이원근이 함께 한 ‘4인 포스터’에서는 보스를 극진히 모시는 ‘오피스 히로인즈’의 모습이 강조됐다. 최다니엘의 등 뒤에서 불쑥 튀어나온 백진희가 두꺼운 노트와 볼펜을 들고 언제라도 보스의 말을 받아 적을 준비를 마친 가운데 최다니엘은 두통을 호소하고 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더욱이 그 옆에는 양손을 주머니에 넣은 채 훈훈한 자태를 뽐내고 있는 이원근과 즐거운 표정으로 물심양면 돕고 있는 강혜정의 모습이 담기며 유쾌한 분위기를 물씬 풍기고 있다.

그런가하면 한 달 남짓 남은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껏 살린 ‘6인 단체 포스터’도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백진희-최다니엘-강혜정-이원근과 함께 차주영과 정혜인 등 ‘저글러스 6인방’이 총출동, 크리스마스를 상징하는 초록색 배경에 각각 붉은 색 옷을 포인트로 매치해 입고 있는 것. 함박눈처럼 환한 웃음을 짓는 주인공들의 모습이 ‘저글러스:비서들’이 선사할 싱그러운 웃음과 공감을 짐작케하고 있다.

제작진 측은 “이번에 공개된 3종 포스터는 각 캐릭터들 간의 특성을 살림과 동시에 극의 유쾌한 분위기도 담으려 노력했다”며 “특히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담은 ‘6인 단체 포스터’는 곧 다가올 연말을 ‘저글러스:비서들’과 함께 하자는 의미로 제작했다. 첫 방송까지 얼마 남지 않은 ‘저글러스:비서들’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저글러스:비서들’은 ‘마녀의 법정’ 후속으로 오는 12월 4일 처음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