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꽃보다 청춘 위너’, 오늘(28일) 마지막 방송..”진솔한 이야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tvN 예능프로그램 ‘신서유기 외전-꽃보다 청춘 위너'(이하 꽃청춘 위너)의 마지막회가 방송된다.

앞서 ‘꽃청춘 위너’에서는 호주 마가렛 리버로 떠난 위너의 모습이 담겼다. 멤버들은 서핑에 재능을 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28일 방송되는 ‘꽃청춘 위너’의 마지막 회에서는 이승훈의 요리 실력이 공개될 예정이다. 또 데뷔 4년 차 아이돌 그룹인 위너의 속마음도 드러난다. 혼자 이동하지 않고 항상 동료와 움직이는 고래를 보며 자신들의 모습을 발견한 위너는 20대의 평범한 청춘들의 고민을 이야기했고, 이 과정에서 눈물까지 보였다고 한다.

위너는 이어 은하수를 보기 위해 호주 피너클스로 떠난다. ‘꽃청춘 위너’ 제작진은 “별을 보러 가는 길에 폭우가 쏟아져 위기를 맞았다. 이들의 여행이 아름답게 마무리될 수 있을지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