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영어사춘기’ 박현우PD “출연자들 영어 실력, 놀랄 정도로 향상”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나의 영어 사춘기' 출연진들/제공=CJ E&M

tvN ‘나의 영어 사춘기’ 출연진들/제공=CJ E&M

tvN 예능프로그램 ‘나의 영어 사춘기’의 박현우 PD가 여섯 출연진의 영어 실력 향상을 예고했다.

오는 12월 4일 첫 방송을 시작하는 ‘나의 영어사춘기’는 많은 시간과 돈을 투자해도 영어를 어려워하는 사람들에게 영어에 대한 울렁증을 극복하게 해주는 교육 예능 프로그램이다.

각각의 이유로 영어가 절실한 황신혜·휘성·효연·정시아·지상렬·모델 한현민 등이 8주 동안 본격 영어 공부에 돌입한다. 인기 영어 강사 이시원이 실력 향상을 위한 노하우를 전수하기 위해 나선다. 영어에 친숙하지 않은 출연진들이 변해가는 모습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특히 출연자들의 영어 실력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 황신혜와 휘성은 외국인과의 만남에 혼란에 빠지는 모습을 보였다.

‘나의 영어사춘기’의 박현우 PD는 “출연자들이 먼저 보강 수업을 해달라고 하는 등 열정적으로 영어 공부에 임해주고 있다”며 “수업을 시작한 지 한 달밖에 지나지 않았지만 출연자들뿐 아니라 주변인들도 놀랄 정도로 실력이 향상됐다”고 말했다. 이어 “출연자들은 일주일에 2~3번씩 만나 공부를 하고 있다”며 열정적인 태도를 칭찬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