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대현, 오늘(28일) ‘올슉업’ 첫 공연..”변신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B.A.P 대현 / 사진제공=TS엔터테인먼트

B.A.P 대현 / 사진제공=TS엔터테인먼트

그룹 비에이피(B.A.P) 대현이 28일 오후 8시 홍익대 대학로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뮤지컬 ‘올슉업’의 첫 공연을 시작한다.

대현은 ‘올슉업’에서 미래의 슈퍼스타를 꿈꾸는 청년 엘비스 역을 맡았다. 한층 성장한 연기력과 가창력을 뽐내며 극에 완성도를 높이겠다는 각오다.

앞서 뮤지컬 도전작인 ‘나폴레옹’을 통해 활약한 대현은 ‘올슉업’으로 뮤지컬 배우로서의 활동도 이어나갈 계획이다.

‘올슉업’은 가수 엘비스 프레슬리의 곡을 엮어 만든 주크박스 형식의 뮤지컬이며, 대현 외에도 손호영·휘성·허영생·펜타곤의 진호· 박정아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