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부자들’ 이언주 “안철수, 정치 현실에 타협…혼자라도 ‘새 정치’ 길 갔어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외부자들' 이언주 / 사진제공=채널A

‘외부자들’ 이언주 / 사진제공=채널A

채널A ‘외부자들’에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이 출연한다.

최근 ‘외부자들’ 녹화에서 전여옥 전 의원은 이언주 의원에게 “안철수 현상이 아직도 유효한가”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 의원은 “안철수 현상은 유효하다”라며 다만 “안철수 대표가 (안철수 현상을) 실현할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해서는 우리도 고민이 많다”라고 밝혔다.

정봉주 전 의원의 “안철수 대표가 주장하는 새 정치가 뭔지 아는가”라는 질문에 이 의원은 “내가 느낄 때 안철수 대표가 뭘 주장하는지 분명치 않다”라고 답했다. 이어 “(안철수 대표는) 정치 현실에 타협해버렸다. 아무리 힘들어도 혼자라도 그 길을(새 정치의 길을) 갔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언주 의원을 둘러싼 ‘외부자들’의 날선 공격과 이언주 의원의 답변은 28일 오후 11시 채널A ‘외부자들’에서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