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NBC 달군 방탄소년단…’엘런쇼’서 ‘MIC Drop’ 리믹스 버전 무대 첫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미국 토크쇼 '엘렌쇼'에 출연한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미국 토크쇼 ‘엘렌쇼’에 출연한 그룹 방탄소년단 /

그룹 방탄소년단이 27일(현지시간) 방송된 미국 NBC의 유명 토크쇼 ‘엘런 드제너러스 쇼(The Ellen DeGeneres Show, 이하 ‘엘런쇼’)’에 출연했다.

‘엘런쇼’는 유명 방송인 엘런 드제너러스가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트위터 팔로워 수가 7583만여 명에 달하는 인기 토크쇼다.  15년째 낮 시간 방송 중 최고 시청률을 자랑한다.

방탄소년단은 엘런쇼에서 시트콤 ‘프렌즈’를 통해 영어 공부를 한 일화부터 노래 가사에 담긴 메시지, 팬클럽 ‘아미’의 의미와 처음 로스엔젤레스에 도착했을 때부터 뜨거웠던 미국 팬들의 반응 등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진행자 엘런은 방탄소년단에게 선물을 전달하며 훈훈한 분위기 속에 토크쇼를 마무리했다.

특히 방탄소년단은 이날 방송에서 전 세계 50개국에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차지한 ‘MIC Drop’의 리믹스 버전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여 방청객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방탄소년단은 내달 8~10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방탄소년단 라이브 트릴로지 에피소드 3 윙스 투어 더 파이널((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Ⅲ THE WINGS TOUR THE FINAL)’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