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세스, 중독성 강한 ‘차세대 디바’ 등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키세스 신곡 예고 영상 캡처

사진=키세스 신곡 예고 영상 캡처

가수 키세스(KISSES)가 지난 27일 신곡의 첫 번째 예고 영상을 공개하며 매혹적인 목소리를 뽐냈다.

영상에는 ‘키세스’라고 적힌 LP가 등장, ‘니가 망하기를 바랐어’라는 가사와 더불어 짧지만 중독성 강한 키세스의 목소리가 흐른다.

오는 30일 데뷔를 앞둔 키세스는 미국 캘리포니아 출신으로, 다양한 무대 경험을 갖고 있다. 데뷔 음반에는 래퍼 식케이 등이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고 한다.

키세스 소속사 D.C 레코드 측은 신곡 발표에 앞서 다양한 예고 영상, 사진을 공개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