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신승훈에 서운해… 듀엣곡 내 분량 20%”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배우 추자현이 “가수 신승훈에게 서운하다”고 털어놨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다.

이날 방송에서는 추자현과 그의 남편 우효광이 듀엣곡 ‘그대잖아요’를 연습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들 부부는 신승훈이 직접 가이드를 녹음해준 ‘그대잖아요’를 들으며 연습했다. 특히 우효광은 한국어 발음을 제대로 내기 위해 연습을 거듭했다.

반면 추자현은 “신승훈에게 서운하다”고 말문을 열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이게 듀엣곡인데 내 분량이 20% 정도뿐”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그러나 이를 들은 MC들은 이유를 알겠다는 표정으로 말을 아꼈다. 그 중 서장훈은 “지난 번에 테스트를 하지 않았느냐”고 조심스레 운을 뗐고, 자료화면을 통해 추자현이 노래를 부르면서 음정을 틀리는 모습이 나와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