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2’ 신현준, 사과 선물에 함박 웃음 “김영란법에는 안 걸리죠?”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2' 방송화면

/ 사진=MBC에브리원 ‘시골경찰2’ 방송화면

‘시골경찰’ 신현준이 사과 선물에 기뻐했다.

2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시골경찰2’에서는 영주 문수치안센터에 근무하고 있던 신현준이 면사무소 직원에게 사과 선물을 받게 됐다.

치안 센터를 찾아온 직원은 “영주에 유명한 특산물이 사과”라면서 사과 한 박스를 그에게 건넸다. 이를 본 신현준은 “이게 그 유명한 영주 사과 아니냐”며 매우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그도 잠시 “혹시 김영란법에 걸리는 거 아니냐”며 걱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이건 업무상으로 드린 게 아니라 이웃사촌의 정으로 준거라 괜찮다”는 말을 들은 신현준은 안심한 뒤 “그럼 맛있게 잘 먹겠다. 너무 맛있어보인다”고 계속 감탄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