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견 시점’ 송은이 “소문만 무성했던 이영자 선배의 삶 들여다 볼 수 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송은이가 27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린 MBC 파일럿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의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송은이가 27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린 MBC 파일럿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의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개그우먼 송은이가 “이영자 선배와 같이 방송을 한다는 것만으로도 영광이다”라고 밝혔다.

송은이는 27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린 MBC 파일럿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의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소문만 무성했던 이영자 선배의 삶을 들여다 볼 수 있다는 호기심으로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어 송은이는 “그리고 방송도 생각했던 것 이상으로 너무 재미있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다른 사람 일상 통해 다름을 인정하는 프로그램인 것 같다. 많은 사람들이 선입견을 갖고 있는 부분에 대해 다룬다”고 설명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가족보다 더 가까운 매니저들이 스타들의 면면을 폭로하고 거기에 MC들의 시시콜콜한 참견이 더해지는 형식의 새로운 리얼 버라이어티다. 오는 29일, 30일 오후 9 시 50분 1, 2회가 방송될 예정.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