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방인’ 추신수가 세 명?… 도플갱어 ‘추 3남매’ 깜짝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추신수 선수 가족 / 사진제공=JTBC '이방인'

추신수 선수 가족 / 사진제공=JTBC ‘이방인’

‘텍서방’ 추신수의 도플갱어들이 나타났다.

오는 12월 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JTBC ‘이방인’이 추신수를 똑 닮은 자녀들의 모습을 공개했다.

추신수의 가족사진에 담겨있는 다섯 식구의 다정함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추신수라고 해도 속을 만큼 그를 닮은 큰아들과 사랑스러운 눈웃음을 소유한 둘째, 천진난만함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막내까지 3인 3색의 개성이 고스란히 전해지고 있다.

앞서 공개된 티저에서 추신수와 아내 하원미는 결혼 15년 차이지만 여전히 다정한 눈빛을 주고받으며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여기에 아이들까지 공개되며 ‘사랑꾼’ 추신수 가족에 대한 궁금증이 폭발하고 있다.

추신수는 ‘이방인’을 통해 타향살이 적응기와 함께 평범한 생활을 보여줄 예정이다. 무엇보다 자신의 든든한 버팀목이 돼주는 가족들과 함께 하는 모습은 시청자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갈 전망이다.

‘이방인’ 제작진은 “메이저리거로서 추신수뿐만 아니라 남편이자 아빠로서의 추신수도 많은 관심사라고 생각한다”며 “그의 일상생활뿐 아니라 세 자녀의 개성 가득한 모습이 ‘이방인’ 속 또 다른 재미 포인트로 작용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추신수의 첫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이방인’은 오는 12월 2일 오후 6시 첫 방송을 내보낸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