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기사’ 신소율, 청담동 편집샵 대표로 변신…’화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새 수목드라마 '흑기사'의 신소율 스틸 사진/제공=n.CH 엔터테인먼트

KBS2 새 수목드라마 ‘흑기사’의 신소율 스틸 사진/제공=n.CH 엔터테인먼트

KBS2 새 수목드라마 ‘흑기사(BLACK KNIGHT'(극본 김인영, 연출 한상우)가 27일 화려한 차림새를 한 신소율의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신소율은 털 장식의 외투와 독특한 디자인의 악세서리로 치장했다. 화려하게 꾸민 헤어스타일 또한 시선을 사로잡는다. 상대를 내려다보는 듯하면서도 경계심을 품은 눈빛이 극 중 신소율이 맡은 캐릭터의 성격을 짐작하게 한다.

‘흑기사’에서 신소율이 맡은 김영미는 대기업 MD 경력과 집안의 돈으로 청담동에 편집숍을 운영 중인 인물이다. 유행하는 것은 모두 쫓아가야 직성이 풀리는 허영 가득한 캐릭터다.

또한 영미는 정해라(신세경)·박곤(박성훈)과 어린 시절부터 절친하게 지내온 사이다. 영미는 정해라에게 열등감을 느끼지만 동시에 경제적 우월감도 느끼며 죄책감까지 갖고 있다. 박곤과는 결혼을 약속한 사이다. 또한 샤론(서지혜)의 능력에 끌려 그녀를 자신의 가게로 데려오려고 한다. 이처럼 영미는 극중 다양한 인물들과 관계를 맺고 긴장감을 형성하는 캐릭터다.

신소율은 질투와 자격지심으로 엇나간 김영미의 모습을 특유의 발랄한 매력으로 소화해 미워할 수만은 없는 캐릭터로 표현할 예정이다.

‘흑기사’ 제작진은 “신소율은 김영미 캐릭터에 깊게 몰입해 얄밉게 느껴질 수 있는 인물을 시청자들이 공감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표현하고 있다. 또한 한 신, 한 신 캐릭터의 매력을 살리기 위해 세심한 부분까지 신경 쓰며 촬영에 임하고 있어 현장 관계자들이 칭찬을 아끼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흑기사’는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위험한 운명에 맞서는 한 남자의 순애보를 다룬 작품이다. 김인영 작가가 극본을 맡고 한상우PD가 연출을 맡았다.

‘흑기사’는 ‘매드독’의 후속으로 오는 12월 6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