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2’ 오대환X신현준, 정성 가득 도시락에 ‘엄지 척’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오대환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시골경찰2'

오대환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시골경찰2’

‘시골경찰2’ 속 순경들이 시골 인심이 가득 담긴 도시락을 받고 환하게 웃었다.

27일 오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시골경찰2’에서는 근무 2일차에 접어든 네 순경들의 모습이 담긴다.

선임 순경은 문수 치안센터에 방문한다. 선임 순경의 아내가 신현준, 이정진, 오대환, 이재준 등 네 명의 신임 순경을 위해 손수 점심 도시락을 준비한  것. 정성스럽게 부친 전들과 형형색색의 나물, 그리고 각종 고기가 가득 담긴 도시락 위에는 애정이 담긴 메시지까지 있었다.

5단 점심 도시락을  본 순경들은 놀랐고, 신현준은 “결혼 몇 년 차냐?”고 물었다. 선임순경은 “10년차”라며 부끄러워했다고 한다. 오대환은 “감동이다. 나도 같은 결혼 10년차인데 비교하면 안 되지만 부러웠다”고 말했다.

‘시골경찰2’ 제작진은 “문수 치안센터 순경들은 함께 앉아 도시락을 먹었다. 도시락 하나로 행복해진 문수 치안센터의 점심시간은 그 어느 때보다 훈훈했다”고 귀띔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