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 측 “‘타짜3’, 제안받고 출연 검토中” (공식입장)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우 류준열이 2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더 서울어워즈' 시상식에 참석하고 있다.

배우 류준열/사진=텐아시아 DB

배우 류준열이 영화 ‘타짜3’ 출연을 고심하고 있다.

류준열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7일 오후 텐아시아에 “류준열이 최근 ‘타짜3’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며 “아직 확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류준열이 제안받은 역할은 극 중 고니 스승 짝귀의 아들 일출로, 출연이 확정될 경우 조승우, 최승현(빅뱅 탑)에 이은 3대 타짜가 된다.

‘타짜3’는 허영만 화백의 ‘타짜 3부’를 원작으로 한다. 일출이 사기 도박에 휘말려 빚을 지게 되고 전문 도박 설계사 나라와 손잡고 최고의 도박사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리며 ‘돌연변이’로 호평받은 권오광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