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학교’ 출신 프로미스나인, 육성회원과 드디어 만난다…2017 MAMA 출연 확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프로미스나인 / 사진제공=fromis_9

프로미스나인 / 사진제공=fromis_9

Mnet ‘아이돌학교’ 출신 걸그룹 ‘fromis_9(프로미스나인)’이 ‘2017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MAMA)’ 무대에 선다.

fromis_9은 오는 2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열리는 ‘2017 MAMA in Japan’에 출연해 9인의 완전체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이로써 Mnet 걸그룹 인재 육성 리얼리티 ‘아이돌학교’를 통해 선발된 9명의 소녀들로 이루어진 fromis_9은 ‘2017 MAMA’를 통해 공식적인 첫 무대를 갖고, 글로벌 팬들과 처음으로 만난다.

특히 ‘아이돌학교’를 비롯해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프로미스의 방’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던 fromis_9이 ‘2017 MAMA’에서 어떤 무대를 선보일지 관심이 쏠린다.

fromis_9은 노지선, 송하영, 이새롬, 이채영, 이나경, 박지원, 이서연, 백지헌, 장규리 등 9인으로 구성된 걸그룹으로, 프롬 아이돌스쿨(from idolschool)의 약자이자 최고의 걸그룹이 되겠다는 육성회원과의 약속(promise)을 지킨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한편, 올해 9회를 맞은 음악 시상식 ‘2017 MAMA’는 베트남, 일본, 홍콩에서 ‘공존’이라는 콘셉트로 열린다. 지난 25일 베트남에서 열린 ‘2017 MAMA Premiere in Vietnam’ 을 시작으로 29일 일본, 12월 1일 홍콩 3개 지역에서 개최, K팝 팬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