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투더스카이, 18년史 담은 단독 콘서트 성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플라이투더스카이 콘서트 / 사진제공=에이치투미디어

플라이투더스카이 콘서트 / 사진제공=에이치투미디어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Fly To The Sky)가 2년 만에 개최한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플라이투더스카이(환희, 브라이언)는 지난 25~26일 서울 바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단독 콘서트 ‘너의 계절’을 열고 팬들을 만났따.

2015년 연말 콘서트 이후 2년 만에 한 무대에 선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모습을 보기 위해 수많은 관객들이 공연장에 운집했다. 두 멤버는 화려하고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팬들의 성원에 화답했다.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최근 발표한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너의 계절’을 포함해 ‘Sea of Love’, ‘가슴 아파도’, ‘Missing You’, ‘남자답게’ 등 그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대표곡들을 생생한 라이브 무대로 선보였다. 특히 두 멤버의 환상적인 하모니가 관객들을 사로잡았다는 반응이다.

데뷔 18주년을 맞아 전국투어 콘서트를 열고 있는 플라이투더스카이는 오는 12월 대구, 부산, 창원, 울산, 성남 등에서 콘서트를 이어갈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